참여마당

  • 공지사항
  • 행사안내
  • 부처님 말씀
  • 보문사 풍경
  • 아름다운 이야기
  • 지대방
  • 자유게시판

네비게이션

제목 모든길은--   2016-05-28 (토) 14:54
글쓴이 보문사   2,288






      모든 길은 처음부터 닦인 길이 아닙니다 인생길뿐이겠습니까. 사람과 사람의 길도 신과 나와의 길도 처음부터 잘 닦인 길은 아닙니다. 울퉁불퉁 자갈길을 걷다가 넘어지기도 하고 다리에 상처가 생기기도 합니다. 하지만 다시 일어나 그 길을 가다 보면 어느덧 향기로운 꽃길이 됩니다. 그 향기는 누구와도 차별되는 그 사람만의 향기인 것입니다. 세상에 갈등 없이 얻어지는 보화는 없습니다. 있다면 그것은 향기 없는 조화처럼 무의미할 뿐입니다. 가다 넘어지고, 그만둘까 회의가 들고, 의미 없어 갈등하면서 그래도 가는 반복 속에 그 위대함이 있습니다. 가다보니 어느덧 산에 오른다고 했습니다. 작은 일도 반복하다 보면 큰 것을 이룹니다. 사소함 속에 위대함이 있고 다양함 속에 내 존재가 빛납니다. 처음 걸었던 지나온 길만 생각한다면 세상을 원망 하게 되고 세월을 원망하고 더불어 같이 지나온 주변 사람을 원망하게 되어 내게 돌아오는 건, 미련과 후회 갈등과 원망 야속함만 남게 되어 마음의 병만 커질 뿐 현실엔 아무런 도움이 안 됩니다. 훌훌 털어 버린다면 나도 모르는 사이에 향기로운 꽃길 속을 걷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겁니다.

삶의 목적이 무엇이냐고 묻는다면 
가슴이 살아있는 사람 
 
 
인천광역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

COPYRIGHT BOMUNSA.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