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마당

  • 공지사항
  • 행사안내
  • 부처님 말씀
  • 보문사 풍경
  • 아름다운 이야기
  • 지대방
  • 자유게시판

네비게이션

제목 의식이 형상을 따라 움직이면 번뇌요, 의식이라 할뿐! 마음은 아니니라.   2016-12-16 (금) 11:08
글쓴이 보문사   2,345



3) 공안; 의식이 형상을 따라 움직이면 번뇌요, 의식이라 할 뿐, 마음은 아니니라.



장사(長沙)에게 축상서(竺尙書)가 와서 뵈니, 선사가 부르기를,· · · · ·

 「상서여!」하여「예!」하고 대답했는데, 선사가 말하기를,· · · · ·

 『그것은 상서의 본명(本命, 主人公)이 아니니라.』하였다. 이에 상서가 말하기를,· · · · ·

 『지금 대꾸하는 것을 제하고는 따로 '제 이의 주인공'이 있을 수가 없습니다.』하니, 선사가 말하기를, · · · · ·

 『상서를 지존(至尊)이라 부를 수는 없느니라.』

 『그러면 아무 대꾸도 하지 않는 것이 제자의 주인공이겠습니까?』

 『대답하거나 대답하지 않을 때뿐 아니라, 이는 무시이래의 생사의 근본이니라.』하고는 다음과 같이 송했다.


    도(道)를 배우는 자가 참됨을 알지 못하고
    다만 종래의 알음알이를 잘못 알아서
    무시이래의 <생사의 근본>을
    어리석은 자들은 <본래 몸>이라 하네.





 △ 운문고가 염하기를,· · · · ·



 『지금 대꾸하는 것이 '본래의 사람'이 아니라면 무엇을 본래의 사람이라 해야 할까?』하고, 양구했다가 말하기를,· · · · · ·

 『내가 이렇게 말하는 것도 죽은 말(馬)을 고치는 의원이니라.』했다.





 △ 영명수(永明壽)에게 어떤 중이 묻기를,· · · · ·


 『어찌 '의식(意識)의 성품'을 떠나서 따로 '진심'(眞心)이 있겠습니까?』하니, 선사가 대답하기를,· · · · ·

 『부처님이 능엄회상(楞嚴會上)에서 자세히 분별하여 주셨거늘, 그대들이 여전히 믿지 않을 뿐이로다. 아난(阿難)이 추측하여 따지는 것으로써 '마음'이라 여기다가 부처님의 꾸지람을 들었으니, · · · · ·

 추측하여 따지는 것은 의식이니라. 만약 의식이 형상을 따르면서 움직이면 번뇌이고, 의식이라 할 뿐, <마음>은 아니니라.

 의(意)란 기억이니, '앞의 경계'(前境)를 기억하여 망상을 일으키는 것이므로, 이 모두가 허망한 의식(意識)'이요, <마음>에 관계되는 일이 아니니라.』하였다.





참된 깨달음-법문(法門); 즐겁다고 알고 괴롭다고 아는 그것이 깨달음이다 
참됨을 구하려고 하지말고 오직 소견을 쉬어라 
 
 
인천광역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

COPYRIGHT BOMUNSA.NET. ALL RIGHTS RESERVED.